GenZCJ ENM
로고
키비주얼 이미지
키비주얼 이미지
키비주얼 이미지
키비주얼 이미지
키비주얼 이미지
트렌드를 주도하는 파워신인류 Z세대와
엔터테인먼트 씬을 이끄는 리더 CJ ENM의 공감 모먼트

Gen Z들이 주목한
CJ ENM 이달의 최애이달의 최애 콘텐츠 타이틀 이미지콘텐츠

입체적 캐릭터 연출로 즉시적 몰입감을 극대화한 <내 남편과 결혼해줘>, <환승연애3>, <나나투어 with 세븐틴>!
Gen Z가 추구하는 시성비를 만족시킨 이달의 콘텐츠를 만나보세요.
CJ ENM 예능 환승연애3 이혜원 조휘현

최고 디지털
조회수

예고 하나로 밈 대잔치
최단기 600만 뷰 돌파
<환승연애3>

CJ ENM 드라마 내 남편과 결혼해줘 박민영

최고 시청률

과몰입 유발 입체적 캐릭터
10대 시청률 압도적 1위
<내 남편과 결혼해줘>

CJ ENM 예능 나나투어 with 세븐틴 원우

최고 인물 화제성

ENM 콘텐츠 화제성 1위
아이돌 브랜드평판 1위
<나나투어 with 세븐틴>

최고 디지털 조회수

CJ ENM 예능 환승연애3 이혜원 조휘현

예고 하나로 밈 대잔치
최단기 600만 뷰 돌파

남의 연애지만 결코 남의 얘기 같지 않은 커플들의 과거 연애사로 <환승연애3>가 Gen Z 사이에서 화제입니다. 예고 공개 후 3일간 엑스 실트 도배 및 밈으로 재탄생되며 도파민 수치와 기대감을 한껏 끌어올렸는데요. 기세를 몰아 첫 화 공개 직후 티빙 첫 주 유료가입 기여자수 1위 경신! 1화 누적 조회수는 6일 만에 600만 뷰를 돌파했습니다. 시즌2 1화 공개 때보다 2배 빠른 속도인데요. 미련 없는 환승에 대리만족을 하다 가도 X 앞에서 어김없이 무너지는 Z세대, 그들은 왜 흔들리는 걸까요?

CJ ENM 예능 환승연애3 챌린지 제로베이스원 성한빈

명대사 예고편을 좋아했어요!

“너가 ‘자기야 미안해’ 했잖아? 환승연애 이딴 거 안 나왔어.” 어떤 커플에 적용하든 남에게 말 못 할 미련 서사가 생기는 덕에 하나의 밈이 된 티저 속 이 말. 추억의 드라마 커플부터 지독하게 엮이고픈 나의 최애가 헤어지고 질척이는 설정까지… 그럴듯한 이별 서사를 한순간에 뚝딱 만들어주는 마법의 한마디가 아닐까 싶네요.

CJ ENM 예능 환승연애3 서동진 송다혜

시도 때도 없이 우는 다혜를 보면서 환친자들의 궁금증이 폭주할 무렵, 드디어 동진과 13년 연애 서사가 밝혀졌는데요. 고해성사급 X소개서로 Gen Z들의 과몰입 버튼 ON! 서로를 끊어내기 위한 특별한 계기가 필요했다는 이 커플, 환승도 환승이지만 X와의 관계를 잘 정리하는 과정을 지켜보는 것도 환승연애의 매력이겠죠?

Gen Z 찐반응

  • “예고편 하나로 사람 마음을 이렇게 들었다 놨다 하다니. 환승연애의 그 핵심을 꿰뚫는 명대사 한마디에 괜히 저도 X와의 추억을 떠올리고, 대체 어떤 서사가 있길래 저런 말을 할까 생각하면서 상상의 나래를 펼치게 되더라고요. 예고편 대사 기출 변형을 찾아보면서 기대감이 더 커졌는데요. 바로 이 명대사의 주인공이 누군지 추리하는 재미로 본방사수를 했을 정도였다니까요.”

  • “고민 1도 없이 ‘인연의 실타래’를 잘라놓고는 합숙 기간 내내 X에게 동요하는 언행불일치 모습에서 의외로 많은 공감이 됐어요. 완전히 새로운 사람을 만나서 다시 맞춰가는 것보다 내가 겪어봐서 장단점이 확실한 X가 더 편하고, 합숙이 주는 묘한 기대와 설렘에 X와의 재회를 꿈꾸는 건 아닐까요? 물론, <내 남편과 결혼해줘>의 전 남편급 쓰레기가 아니라는 전제 하에요.”

※출처 : OpenSurvey 남녀 15~27세, 총 80명 응답

CJ ENM 예능 환승연애3 반응 르세라핌 공식 SNS

X에 집중한 독보적 연애 서사가
몰입 포인트

진정성 있는 역대급 명대사 예고편으로 시작해서 매회 신기록을 경신하고 있는 <환승연애3>. 모든 것에 효율을 추구하는 Z세대가 X에게 끌리는 것도 어쩌면 분초사회 속에서 시간을 들여 새로 탐구할 필요 없이 더 좋은 관계로 발전시킬 수 있는 상대이기 때문 아닐까요? 사랑과 미련 그 사이 어딘가에서 자꾸 X가 떠오른다면, 환승연애 볼 때 만큼은 X의 전화번호를 미리 차단해놓는 게 좋겠죠? 앞으로 또 얼마나 많은 시청자들이 찌통을 호소하면서 환승연애에 감기게 될지 기대됩니다.

<환승연애3>가 더 궁금하다면?!

Read more

최고 시청률

CJ ENM 드라마 내 남편과 결혼해줘 박민영

과몰입 유발 입체적 캐릭터
10대 시청률 압도적 1위

방영 6화 만에 최고시청률 10.5%, 10대 시청률 1위를 기록하며 각종 커뮤니티와 SNS에서 화제성을 입증하고 있는 ‘내남결’. K-드라마 최초로 프라임비디오 미국지역 TV쇼 Top 10에 진입하며 글로벌 인기 급상승 중! 드라마 인기에 원작 웹툰까지 역주행 흥행하며 방송 후 거래액이 17배나 늘었다고 합니다. 핵사이다급 전개와 몰입감 극대화 시키는 빌런 캐릭터의 찰떡 연기로 도파민 긴급 수혈 절실한 GenZ들 사이에서 화제가 된 덕분에 1월 내내 화제성 조사에서 1위를 차지했습니다.

CJ ENM 드라마 내 남편과 결혼해줘 패러디 AB6IX 이대휘

사이다 응징 짤을 좋아했어요!

초반부터 냅다 사이다 들이붓고 시작해서 도파민 폭발하는 ‘내남결’. 어떤 드라마는 계속 고구마만 먹다가 종결 앞두고 급하게 복수하면서 끝나는데요. ‘내남결’은 극초반부터 사이다와 막힘없는 전개로 일상에서 쌓인 피로까지 시원하게 뚫어주는 느낌이라고요. 이대휘도 따라 했다는 “나 쓰레기 하나 버릴 거 있는데…” 장면처럼 끝까지 사이다 절대 지켜!

CJ ENM 드라마 내 남편과 결혼해줘 박민영

‘내남결’은 답답한 현생을 벗어나고 싶은 마음을 대리만족시켜주는데요. 패배자로 구천을 떠도는 게 아니라 이전 생의 경험치로 2회차 인생에 도전할 수 있는 치트키를 얻게 된다면? 아니나 다를까 회귀하자마자 냅다 주식부터 파는 강지원과 이미 재벌임에도 풀매수 때리는 유지혁 부장을 보며 많은 Gen Z가 부러움과 짜릿함을 느꼈다죠?

Gen Z 찐반응

  • “웹툰, 웹소설, 오디오북까지 정주행한 내남결 찐덕으로서 드라마로 나온다는 소식을 듣고 기대 반 걱정 반이었어요. 근데 막상 드라마를 보니 웹툰에서는 이게 뭐지 싶었던 부분도 불편하지 않게 잘 각색된 것 같고, 완벽한 캐해와 미친듯한 배우들 연기로 내용을 다 알고 있어도 너무 재밌어요!”

  • “배우들의 영혼을 갈아 넣은 연기 덕분에 1000% 과몰입하게 되더라고요. 오히려 ‘좀 대충 해야 되는 거 아니야?’ 하는 생각이 들 정도예요. 드라마를 위해 37kg까지 감량한 박민영도, 2화에서 ‘몸의 대화’ 같은 충격적인 장면을 소화해낸 이이경도 미친 연기로 은퇴썰이 나오는 이유를 알겠더라고요. 본 모습을 다 내려놓고 완전히 몰입하는 배우들 덕분에 더 스토리에 몰입하게 됐어요!”

※출처 : OpenSurvey 남녀 15~27세, 총 80명 응답

CJ ENM 드라마 내 남편과 결혼해줘 나인우

현실공감 캐릭터의 시원한 연출이
성공 포인트

믿고 보는 로코퀸 박민영의 복귀작 ‘내남결’. 뻔한 타임슬립 드라마일 줄 알았는데 쓰레기들을 향한 통쾌한 복수와 캐릭터 소화에 진심인 배우들 덕분에 새해부터 속이 뻥뻥 뚫리는 것 같다는 반응인데요. 도파민 뿜뿜하게 될 진짜 파티는 지금부터! 유지혁의 답답한 뿔테안경도 갖다 버렸겠다, 앞으로 강지원 하고 싶은 거 다 해!

<내 남편과 결혼해줘>가 더 궁금하다면?!

Read more

최고 인물 화제성

CJ ENM 예능 나나투어 with 세븐틴 원우

ENM 콘텐츠 화제성 1위
아이돌 브랜드평판 1위

세븐틴이 나나투어 효과로 2024년 1월 아이돌그룹 브랜드평판 1위와 CJ ENM 콘텐츠 중 인물 화제성 1위에 오르면서 영향력을 제대로 증명했습니다. 덕잘알 포인트로 세븐틴 팬덤인 캐럿의 심금을 울리고, 팬 아닌 Z세대들도 재밌게 보다가 입덕하게 됐다는 ‘나나투어’. 낭만이 추구미가 된 Gen Z들에게 번거로움을 감수하더라도 상황 자체를 만끽하는 세븐틴의 모습이 청춘 그 자체로 느껴졌다는 반응입니다.

CJ ENM 예능 나나투어 with 세븐틴 승관

제작진-출연진-팬의 삼자밀당을 좋아했어요!

항상 철저한 자기관리로 평소 절제된 모습을 보여줬던 부승관리도 미식의 나라 이탈리아에서 입맛 제대로 터져 유독 찐행복 모먼트를 만끽했다죠? 내 최애의 ‘오히려 좋아’ 모먼트를 보고 있으니 광대가 자동으로 올라갔다는데요. 무장해제된 모습으로 팬들에겐 감동과 새로움을, 대중에게는 힐링과 웃음을 선사했어요.

CJ ENM 예능 나나투어 with 세븐틴

제작진들 모두 캐럿이 아닐까 싶을 정도로 덕심을 울리는 포인트가 많았는데요. 17초 예고, 애정이 담긴 자막, 멤버별 찐힐링 모먼트까지… 잘 알고 있다고 생각했던 내 최애의 색다른 모습을 끌어내는 동시에 평소 좋아하던 포인트도 놓치지 않고 보여준 나나투어! 덕잘알들 사이에서 자컨과는 또 다른 매력으로 통하고 있다고 합니다.

Gen Z 찐반응

  • “보통 예능을 보면 제작진이 최대한 난감한 상황을 만들어서 출연진들이 당황하는 모습을 즐기잖아요. 근데 나PD님의 콘텐츠를 보면 묘하게 제작진이 만든 트랩에 자신들이 빠지는 모습이 너무 웃겨요. 사서 고생하는 제작진들. 오히려 본인들에게 더 힘든 콘텐츠를 기획하는 것에 맛 들인 그대는… 혹시 변태!? ♡”

  • “민규가 나나투어에서 너무 벗고 다닌 게 후회된다며, 신효정 PD에게 ‘편집하느라 고생 중이겠지만 CG로 좀 가려달라’고 호소하더라고요. 그런데 PD님, ‘CG로 옷을 입히려면 아바타급 제작비가 필요하다’고 거절했다네요. ㅋㅋ 아이돌이지만 솔직한 모습 그대로 담아낸 PD님과 출연자의 밀당하는 모습을 보는 것도 참 재밌는데요. 몰입해서 보다 보면 어느새 저도 모르게 삼자밀당하는 느낌이 든다니까요.”

※출처 : OpenSurvey 남녀 15~27세, 총 80명 응답

CJ ENM 예능 나나투어 with 세븐틴

나나투어니까 가능한 출연진의 무장해제가 인기 포인트

매회마다 실트에 이름을 올리며 계속해서 화제성을 이끌어가는 세븐틴과 제작진들. 찐캐럿이 아닐지 의심될 정도로 덕잘알 포인트를 살리면서도 내가 몰랐던 내 최애의 모습을 끌어내면서 팬심을 사로잡았죠. 꼬질해도 예쁘기만 한 세봉이들과의 6박 7일간 기빨림 모먼트를 나영석쌤은 끝까지 잘 버텨낼 수 있을지, 앞으로도 더 지켜봐주세요!

<나나투어 with 세븐틴>이 더 궁금하다면?

Read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