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room

CJ ENM, 미래의 K-콘텐츠 이끌어갈 주인공 찾는다! 오늘(2일) 2023 오펜 스토리텔러 7기 모집 시작

2023. 01. 02

- 오늘(2일)부터 드라마 부문 단막물·시리즈물 접수, 영화 부문은 2월 1일부터

- 남궁종 국장 "국내 유일 창작자 발굴 공모전으로서 신인 작가 발굴·육성에 지원 아끼지 않을 것"

 

신인 창작자 발굴·육성을 위한 CJ ENM 오펜(O'PEN) 스토리텔러 공모전이 오늘(2일)부터 7기 모집에 나선다.

 

오펜 스토리텔러 공모전은 드라마 부문과 영화 부문으로 나뉜다. 드라마 부문은 23년 1월 2일부터 16일까지, 영화 부문은 2월 1일부터 13일까지 접수를 받는다. 드라마 부문은 작년과 같이 60분 분량의 단막물과 30분~60분 사이의 최소 8부작 이상인 시리즈물로 나누어 지원을 받는다. 지원자는 드라마 부문에는 최대 총 5편, 영화 부문에는 최대 3편까지 자유롭게 제출할 수 있다. 부문별로 중복 지원도 가능하다.

 

2023년 6월 1일 기준으로 방송사 또는 제작사 등과 집필 계약이 없는 자라면 누구나 오펜 공모전에 지원할 수 있다. 작품 접수는 오펜 홈페이지(o-pen.co.kr)를 통해서만 가능하며, 상세 모집 요강 및 유의사항 또한 오펜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번 오펜 공모전에 선발된 스토리텔러 7기 작가들에게는 상암동 오펜 센터에 위치한 개인 집필실과 창작지원금 1천만원이 개별 제공된다. 또한 업계 최고의 연출자 및 작가의 멘토링과 특강, 현장 취재, 비즈매칭 등 혜택과 tvN '오프닝(O'PENing)'을 통한 데뷔 기회가 주어진다. 지원작을 포함해 오펜 활동을 통해 집필한 결과물의 저작권은 작가에게 귀속된다.

 

올해는 특히 여러 인기 콘텐츠들 속에서 오펜 출신 창작자들의 활약이 빛났다. 오펜 3기 박바라 작가와 오펜 2기 임창세 작가, 오펜 4기 이봄 작가는 스튜디오드래곤과의 기획개발 작업을 통해 각각 tvN '슈룹'과 디즈니+ 오리지널 '형사록', tvN '조선 정신과 의사 유세풍'으로 성공적인 포트폴리오를 쌓았다. 지난 9월 개최된 2022 아시아태평양 스타 어워즈(APAN·에이판)에서는 오펜 공모전 수상작이자 스튜디오드래곤과 함께 제작된 tvN '덕구 이즈 백'(극본 김해녹, 연출 허석원)이 단편 드라마상을 수상했다.

 

남궁종 CJ ENM 오펜사업국장은 "K-콘텐츠 산업이 지속 성장하기 위해서는 콘텐츠의 시작인 좋은 작가를 발굴하고 그들이 성장해나갈 수 있도록 해야 한다"며 "오펜은 국내 유일의 창작자 발굴 공모전으로서 책임감을 갖고 신인 작가 발굴과 육성에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오펜(O'PEN)은 창작자(Pen)를 꿈꾸는 이들에게 열려 있는(Open) 창작공간과 기회(Opportunity)를 제공한다는 의미로 콘텐츠 기획∙개발, 제작∙편성, 비즈매칭까지 전 과정을 통합적으로 지원하는 신인 창작자 발굴 및 육성 프로젝트다. 2017년 단막·영화 부문과 2018년 뮤직 부문을 발족한 이래 지금까지 200명의 스토리 작가와 73명의 음악 작곡가를 배출해왔다.